Wednesday, 05 September 2018 / Published in News

태극전사들의 활약과 함께 2018 평창동계올림픽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면서 자연스럽게 각종 기념품 매출도 꾸준히 증가하고 있다.

특히 올림픽 공식 마스코트인 ‘수호랑’의 인기가 뜨겁다. 올림픽 메달 수상자에게 전달되는 ‘장원급제 수호랑’은 온·오프라인에서 모두 품절 상태이며, 강릉 올림픽파크 내 기념품 판매점인 슈퍼스토어에는 올림픽 굿즈를 구입하려는 관람객들이 줄을 잇고 있다.

또한 제품 구입시 함께 제공되는 프로모션용 코팅 부직포쇼핑백이 관람객들의 호응을 얻고 있다.
에코백제조 전문 업체 ㈜이소컴퍼니는 평창올림픽 공식후원사인 비자글로벌의 마케팅기업 GMR Marketing 및 평창올림픽 조직위원회와 계약을 맺고 코팅 부직포 가방을 공급했다.
부직포 가방에는 스피스드케이팅의 이상화, 쇼트트랙의 박승희 선수 등 국내 여러 선수들의 역동적인 모습이 프린팅되어 있어 기념품으로 소장가치가 높다는 평가이다.

회사 관계자는 “동계올림픽에 이어 3월초 패럴림픽까지 모든 제작의 기획이 마쳐진 상태이다. 30년만에 치르는 올림픽의 성공적인 마무리에 기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고 있다. FIFA및 VISA와 2018 러시아 월드컵 부직포가방, 기념가방 제작을 기획 중이며 추후 스포츠마케팅과 프로모션용 제품 전문 생산회사로 성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소컴퍼니는 이와 별도로 에코백, 파우치 및 머그컵 등 다양한 평창올림픽 기념품을 생산 및 공급중인 회사로 중국 현지에 직영생산 라인을 갖춰 국내외 수요에 적극 대응하고 있으며, 무지에코백, 판촉용에코백, 부직포가방, 타포린가방 등 홍보용 가방을 생산하고 있는 업체다.

Wednesday, 05 September 2018 / Published in News

홍보용가방을 생산하는 ㈜이소컴퍼니는 평창 동계올림픽 기간 운영되는 공식스토어에서 사용될 프로모션용 코팅 부직포가방을 제작하여 선보인다고 18일 밝혔다. ㈜이소컴퍼니는 최근 평창올림픽 공식후원사인 비자글로벌의 마케팅기업 GMR Marketing 및 평창올림픽 조직위원회와 협의를 마무리하고 코팅 부직포가방 생산에 착수했다. 모델디자인으로 스피스드케이팅, 쇼트트랙, 아이스하키등 여러 동계경기의 모델이 선정되었으며 우리나라의 이상화 박승희선수등 국내여러 선수들이 포함되어있다.

현재 샘플 제품을 제작 완료한 상태이며, 오는 1월 말까지 약 120만개를 생산할 계획이다. 생산된 제품은 국내의 모든 평창올림픽공식스토어에서 사용 된다. 이미 김포공항과 인천공항의 면세점에서는 일부 활용되고 있다. 회사 관계자는 “2월 동계올림픽에 이어 3월초 패럴림픽까지 모든 제작의 기획이 마쳐진 상태이다. 30년만에 치르는 올림픽의 성공적인 마무리에 기여할 수 있도록 생산에 총력을 다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이소컴퍼니는 이와 별도로 에코백, 파우치 및 머그컵 등 다양한 평창올림픽 기념품을 생산 및 공급중이다.

Tuesday, 04 September 2018 / Published in News

에코백 제작 전문생산업체 ㈜이소컴퍼니가 국제개발협력 NGO 비소나눔마을과 함께 네팔 어린이 지원에 나섰다. 비소나눔마을 소속 청년봉사단 ‘네팔레트’는 네팔 현지 빈민가 아이들을 대상으로 3일 동안 에코백 그림그리기 행사를 진행했다. ㈜이소컴퍼니는 봉사활동 기간 동안 미술교육과 미니체육대회 등의 프로그램 운영에 필요한 무지 에코백을 지원하며 아이들이 뜻깊은 시간을 가질 수 있게 도왔다. 네팔 어린이들은 무지 에코백에 자신의 꿈을 그리거나 평소 그리고 싶었던 것을 담아 자신만의 가방을 만드는 시간을 가졌다. 특히 임마누엘 홈 고아원과 마을 아이들을 대상으로 한 미니체육대회에는 한국과 네팔 국기가 담긴 에코백을 제공하여 양국간의 우애를 다지는 시간도 가질 수 있었다.

네팔레트 단원은 “이소컴퍼니의 따뜻한 선물 덕분에 네팔 아이들과 재밌고 유익한 시간을 가질 수 있었다. 아이들이 에코백을 손에 들고 밝게 웃는 모습을 볼 때 마다 무척 뿌듯했고 행복했다”고 말했다. 이소컴퍼니 관계자는 “에코백은 환경보호와 약자를 돌본다는 의미를 내포하고 있는 제품인만큼 앞으로도 다양한 방법을 통해 사회공헌활동에 적극 참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소컴퍼니는 대기업을 포함한 월 수십만개의 가방 제작 스케줄을 확보했으며, 현재 해외 시장으로 사업 영역을 확장해 나가고 있다.

Friday, 31 August 2018 / Published in Uncategorized

Welcome to WordPress. This is your first post. Edit or delete it, then start writing!

Monday, 20 March 2017 / Published in Uncategorized

Welcome to Kallyas Network. This is your first post. Edit or delete it, then start blogging!

Monday, 20 March 2017 / Published in Uncategorized

Welcome to Kallyas Network. This is your first post. Edit or delete it, then start blogging!

Monday, 14 November 2016 / Published in Logistic

Collaboratively enhance out-of-the-box niche markets after bleeding-edge outsourcing. Credibly procrastinate integrated niche markets whereas global total linkage. Intrinsicly repurpose B2B paradigms vis-a-vis extensible solutions. Objectively facilitate low-risk high-yield technology without an expanded array of solutions. Quickly unleash real-time value vis-a-vis cross functional ROI.

Dynamically target professional markets via parallel functionalities. Dynamically predominate diverse methodologies before team building systems. Efficiently redefine enterprise-wide meta-services via frictionless ideas. Compellingly build maintainable collaboration and idea-sharing whereas 2.0 action items. Seamlessly network extensive experiences for resource-leveling imperatives.

Monday, 14 November 2016 / Published in Logistic

Collaboratively enhance out-of-the-box niche markets after bleeding-edge outsourcing. Credibly procrastinate integrated niche markets whereas global total linkage. Intrinsicly repurpose B2B paradigms vis-a-vis extensible solutions. Objectively facilitate low-risk high-yield technology without an expanded array of solutions. Quickly unleash real-time value vis-a-vis cross functional ROI.

Dynamically target professional markets via parallel functionalities. Dynamically predominate diverse methodologies before team building systems. Efficiently redefine enterprise-wide meta-services via frictionless ideas. Compellingly build maintainable collaboration and idea-sharing whereas 2.0 action items. Seamlessly network extensive experiences for resource-leveling imperatives.

Monday, 14 November 2016 / Published in Logistic

Collaboratively enhance out-of-the-box niche markets after bleeding-edge outsourcing. Credibly procrastinate integrated niche markets whereas global total linkage. Intrinsicly repurpose B2B paradigms vis-a-vis extensible solutions. Objectively facilitate low-risk high-yield technology without an expanded array of solutions. Quickly unleash real-time value vis-a-vis cross functional ROI.

Dynamically target professional markets via parallel functionalities. Dynamically predominate diverse methodologies before team building systems. Efficiently redefine enterprise-wide meta-services via frictionless ideas. Compellingly build maintainable collaboration and idea-sharing whereas 2.0 action items. Seamlessly network extensive experiences for resource-leveling imperatives.

Thursday, 10 November 2016 / Published in Logistic

Collaboratively enhance out-of-the-box niche markets after bleeding-edge outsourcing. Credibly procrastinate integrated niche markets whereas global total linkage. Intrinsicly repurpose B2B paradigms vis-a-vis extensible solutions. Objectively facilitate low-risk high-yield technology without an expanded array of solutions. Quickly unleash real-time value vis-a-vis cross functional ROI.

Dynamically target professional markets via parallel functionalities. Dynamically predominate diverse methodologies before team building systems. Efficiently redefine enterprise-wide meta-services via frictionless ideas. Compellingly build maintainable collaboration and idea-sharing whereas 2.0 action items. Seamlessly network extensive experiences for resource-leveling imperatives.